UPDATE : 2017.10.24 화 07:48
상단여백
HOME 사회/문화 방송연예
'13일의 금요일' 이것만은 지켜라, 누리꾼 "공포영화의 10가지 법칙" 공포영화 구구단 주목
(사진= 온라인 커뮤니티)

[G밸리 최성진 기자] 13일의 금요일이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다.

13일의 금요일이 대중들의 관심을 집중시키면서, 영화 '13일의 금요일'을 통해 공포영화의 10가지 법칙이 다시금 회자되고 있다.

다수의 온라인 커뮤니티에서는 '13일의 금요일-공포영화의 10가지 법칙'이라는 글이 올라와 눈길을 끌었다.

글에는 공포영화의 클리셰로 손꼽히는 10가지 행동에 대해 설명해 보는 이에게 웃음을 선사했다. 10가지 법칙은 아래와 같다.

1. 곧 돌아올게- 라고 말하면 죽는다
 
살아남고 싶다면 꼼짝 말자! 목이 말라도 참고, 오줌이 마려워도 참고, 잃어버린 물건이 있어도 포기해야 살아남을 수 있다.
 
2. 빈집에 '누구 있어요?' 라고 물으면서 들어가면 죽는다
 
빈 집은 집이 아니다. 살고 싶다면 누가 있냐고 묻기 전에 뒤 좀 돌아봤으면 좋겠다. 살인마는 누구 있냐고 묻는 순간 꼭 뒤에 있는 것은 확실하다.
 
3. 혼자 있으면 죽는다
 
절대 단체행동에서 이탈하지 말자. 아니 도대체 왜 살인마는 이 중에 있어, 라고 하면서 따로 흩어지는 것은 의문점. 혼자서도 살 수 있는 것은 주인공 뿐이다.
 
4. 공포영화를 보면 죽는다
 
영화 속에서 심야에 공포영화가 좋다며 떠드는 사람들은 꼭 죽는다.
그렇게 공포영화를 좋아한다면, 우리 인간적으로 부엌에 있는 식칼이 제자리에 있는지 확인이라도 하고 봐라. 관객은 다 알고 있다.
 
5. 술과 마약을 하면 죽는다
 
살인마는 흥청망청 노는 사람을 싫어한다. 성실한 삶을 견지하자.
 
6. 성관계를 하면 죽는다
 
술과 마약을 싫어하는 살인마가 이것은 용서해줄 것 같은가?
 
7. 처녀만이 살인마를 물리친다
 
술과 마약과 성관계를 싫어하는 살인마는 처녀에게는 매우, 유독 약하다.
 
8. 영화 시작 30분까지 살인마가 등장하지 않는다
 
살인마도 아무데서나 아무나 죽이지 않는다. 그들도 마음을 준비할 시간이 필요하다.
 
9. 마지막 죽었던 살인마는 다시 벌떡 일어난다
 
쓰러진 살인마는 죽지 않았다. 다시 일어나기 위해 잠시 쉬고 있는 것 뿐이다. 죽은 살인마도 다시 보자.
 
10. 안심하면 죽는 순간이다
 
끝까지 살아남는 주인공이고 싶다면 안심 따윈 할 틈이 없다.
안심을 하는 순간, 관객들도 당신을 주인공에게 제외시킨다. 감독이 컷을 외쳐도, 엔딩 크레딧이 올라가도, 관객들이 객석에서 다 나가면 그제서야 한숨을 돌리겠다는 마인드가 필요하다. 그것이 바로 공포영화 서바이벌에서 생존할 수 있는 주인공의 마인드다.
공포영화 등장인물들에게 이르노니, 항상 살인마가 당신을 지켜보고 있다는 사실을 명심하라는 것이다.

최성진 기자  csj1222@gvalley.co.kr

<저작권자 © G밸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성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최신기사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