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7.10.24 화 07:48
상단여백
HOME 사회/문화 방송연예
윤아, 굴욕 장면 다시 보니...소녀팬 촌철살인 발언때문에(Feat.태연)

[G밸리=최성진 기자] 가수 윤아가 화제다.아는 12일 오후 부산 해운대구 영화의 전당에서 열리는 제22회 부산국제영화제 개막식의 사회자로 나섰다. 이날 윤아는 긴 생머리 대신 단발머리로 하얀 롱 드레스를 입고 등장 해 이목을 사로잡은 것.

이 가운데 윤아가 과거 방송서 큰 굴욕을 본 방송장면이 새삼 화제다.과거 방송된 JTBC '한끼줍쇼'에서는 송윤아과 이경규, 윤아와 강호동이 각각 팀을 이뤄 '한끼 줄 집'을 찾아 나섰다. 특히 이날 방송에서 송윤아가 방문한 집에는 소녀시대를 좋아한다는 소녀팬이 등장해 눈길을 끌었다.방송에서 '한끼 줄 집'의 딸인 초등학생 아이는 "소녀시대 태연을 좋아한다"고 말했다. 이에 송 윤아는 아이와 윤아를 영상통화를 주선했고, 윤아는 반갑게 아이와 인사했다.

송 윤아는 윤아에게 "아이가 태연 팬이다. 싸인CD를 받고 싶어한다"고 말했다. 이에 윤아는 "윤아를 좋아하는 사람도 있고 태연을 좋아하는 사람도 있는 것"이라면서도 내심 서운해 했다. 이어 "내가 싸인CD를 받아주겠다"고 말해 아이를 웃음짓게 했다.

 

최성진 기자  csj1222@gvalley.co.kr

<저작권자 © G밸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성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최신기사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