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7.10.24 화 07:48
상단여백
HOME 행사 축제
안양문화예술재단, ‘성결대학교 콘서트콰이어’ 공연
안양문화예술재단이 ‘성결대학교 콘서트콰이어’ 공연을 실시한다.

[G밸리 박미지 기자] 안양문화예술재단의 문화가 있는 날 작은 음악회 ‘안양 아티스트’ 9월 공연이 오는 27일 안양아트센터 수리홀에서 개최된다.

안양 아티스트는 안양 지역 예술가들로 구성돼 오페라, 앙상블, 뮤지컬, 합창 등 다양한 음악을 들을 수 있는 공연으로 매달 마지막 수요일, 문화가 있는 날에 만날 수 있다.

9월에 만나는 안양 아티스트는 ‘성결대학교 콘서트콰이어’로 1995년 4월 이상훈 교수가 창단한 합창단이다. 성결대학교 음악학부 및 대학원 재학생들로 구성돼 미국, 유럽, 호주 등에서 여러 차례 해외 순회 연주를 하는 등 대학합창단으로서 활발하게 연주활동을 이어오고 있다.

이번 무대는 영상과 시, 한국 가곡 합창이 함께하는 음악회로 봄과 여름, 가을과 겨울 우리나라의 아름다운 사계의 풍경을 가슴 속에 스며드는 선율과 함께 즐길 수 있다.

또한, 동국대학교 음악 콩쿠르 전체 대상, 전국 학생 콩쿠르 1위 등의 수상 경력이 있는 카운터테너 이자용의 독창무대도 만날 수 있다.

공연 관람료는 전석 5000원이며 예매는 안양문화예술재단 홈페이지에서 할 수 있다.

한편, ‘문화가 있는 날’은 국민이 일상에서 문화를 쉽게 접할 수 있도록 매달 마지막 수요일에 다양한 문화혜택을 제공하는 사업으로, 영화관을 비롯한 공연장, 박물관, 미술관, 고궁 등 전국 주요 문화시설을 할인 또는 무료로 즐길 수 있다.

박미지 기자  pmj@gvalley.co.kr

<저작권자 © G밸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미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최신기사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