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7.8.19 토 22:25
상단여백
HOME 사회/문화 방송연예
언니는 살아있다 오윤아, 여신의 미친미모 "홀리게 만드는 고혹의 절정"
(사진=스타일러 제공)

[G밸리 최성진 기자] 매회마다 레전드를 달성하고 있는 토요 드라마 "언니는 살아있다"가 실시간 급상승 검색어에 올랐다.

이와 관련하여 열연을 펼치고 있는 배우 오윤아의 고혹미 넘치는 화보가 눈길을 끌고 있다.

오윤아는 지난해 프랑스 패션 브랜드 마리끌레르(marie claire)의 뮤즈로 선정돼 '스타일러' 12월호 화보 촬영을 진행했다.

화보에서 오윤아는 고혹적인 눈빛과 우아한 미모로 세련되고 도시적인 여성을 완벽하게 표현했다.

특히 고급스러운 퍼 아이템과 페미닌한 코트 등 어떤 의상이나 소품도 오윤아만의 스타일로 소화해내며 다시 한 번 여성들의 '워너비 패셔니스타'임을 증명했다.

한편 "언니는 살아있다"는 매주 토요일 오후 8시 45분에 방송된다.

최성진 기자  csj1222@gvalley.co.kr

<저작권자 © G밸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성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최신기사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금주의 행사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