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7.9.19 화 18:24
상단여백
HOME 기업소식 동정
동부화재, 자동차보험료 평균 1.0% 인하

[G밸리 이아름 기자] 동부화재는 자가용차량에 대한 자동차보험료를 인하할 예정이다.

동부화재는 8월 16일 책임개시 계약부터 보험료를 평균 1.0%(개인용 0.8%, 업무용 1.3%) 인하한다고 밝혔다.

이는 5월 누계 기준으로 동부화재의 자동차 보험 손해율이 77.5%를 시현해 동기 대비 5.6%포인트 개선된 데에 따른다고 업체측은 설명했다.

손해율은 자동차 보험 고객에게 받은 보험료 대비 지급한 보험금 비율을 말하며 통상적으로 78% 내외를 적정 손해율로 본다.

동부화재 관계자는 “금융당국에서 추진한 외제차량 렌트비 현실화, 경미손상 수리비 지급기준 신설 등과 같은 제도 개선 효과와 올해 폭설, 폭우 등의 자연 재해가 적었다”며 “운전습관연계보험, 자녀 할인, 주행거리 특약 등 우량 고객 중심의 판매 확대 등에 힘입어 손해율이 개선됐다”고 밝혔다.

이아름 기자  ar7@gvalley.co.kr

<저작권자 © G밸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아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최신기사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